티스토리 뷰

 

 

 

 

12띠 동물, 12간지(십이간지) 뜻, 십이지 띠별 성격

 

띠에는 12가지 종류가 있지요.

옛날부터 중국 사람들은 12가지 동물 순서에 따라 '십이지'를 만들어 놓았답니다.

십이지의 순서는 자(쥐), 축(소), 인(호랑이),묘(토끼), 진(용), 사(뱀), 오(말), 미(양), 신(원숭이), 유(닭), 술(개), 해(돼지)로

십이지가 한 번 다 돌고 나면 처음부터 다시 시작합니다.

이렇게 해서 나보다 12년 뒤에 태어나는 사람은 나와 똑같은 띠를 갖게 된답니다.

우리가 흔히 말하는 띠동갑인 것이죠.

 

 

 

 

 

십이지는 중국 은나라 때 처음 생겼답니다. 하지만 당시에 십이지가 어떤 용도로 쓰였는지는 안타깝게도

알 수 없습니다. 십이지에 12가지 동물을 정해 놓은 것은 훨씬 뒤의 일이죠..

학자들에 의하면, 1년이 12달이기 때문에 12가지 동물을 만들었을 거라고 하며,

옛 사람들은 띠에 따라서 사람의 성격을 알 수 있다고 믿었어요.

예를 들어, 원숭이 띠는 재주가 많고 말띠는 왈가닥이고 소띠는 부지런하다고 생각한 것처럼요.

 

 

띠는 원래 수레바퀴나 허리띠같이 둥근 고리를 뜻하는 말이랍니다.

우리 민족은 시간을 일직선으로 흘러가는 것이 아니라, 둥근 띠처럼 돌고 돈다고 생각했거든요.

해가 열두 번 거듭되면 하나의 고리를 이루고, 열두 달도 하나의 고리를 이루죠.

둥근 고리의 마디는 열두 동물로 나타낸 것죠. 쥐해가 지나면 소해가 오고, 소해가 지나면 호랑이해...

돼지해가 지나면 다시 쥐해가 돌아옵니다.

또한, 열두 동물이 순환하는 고리는 시간 뿐만 아니라 방위에도 적용되었어요.

360도를 열두 방향으로 나누어 동쪽은 묘방(토끼), 서쪽은 유방(닭), 남쪽은 오방(말), 북족은 자방(쥐)등으로요.

이렇게 동물로 시간과 방위를 따지는 관념은 우리 나라와 중국 뿐 아니라 인도, 이집트, 만주 등

다른 나라에도 많다고 합니다.

12띠 동물, 12간지(십이간지)에 관한 이야기..참 재밌죠^^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