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세, 8세 두딸의 미술작품을 간간히 올렸다가 최근 블로그를 잠깐 쉬는 바람에

요즘엔 통 못올렸네요. 그동안에 미술작품이 꽤 많이 만들었었는데 클레이 작품은

망가진것도 있고 어디로 갔는지 잃어버린것도 있네요. 잘 숨겨놔도 어느새 가지고

나와 놀다 망가뜨리고 그럽니다ㅠ


오늘은 7세 둘째딸의 작품입니다.

만들기와 그리기예요.


■ 먼저 만들기 ■ 



▲ 클레이로 해마모양을 만들어 붙인 펜입니다.

가져온지 몇일만에 해마의 주둥이가 떨어져 나갔는데..

우리집 햄스터 녀석이 그 주둥이를 갉아놨어요ㅠ

그래서 붙여놓지도 못한채...그냥 쓰고 있네요.




▲ 천하대장군. 

개인적으로 맘에 드는 작품입니다.

이것도 한쪽 귀가 떨어져나갔네요ㅠ

집에서 한자를 조금 배워서 그런지

'천하대장군' 한자가 제법 그럴싸 하죠^^




▲ 니모 접시.

귀엽지요? 양손바닥을 펼쳐놓은 정도의 크기예요.

실용성은 좀 떨어지지만 귀여워요^^




▲ 나무예요.

점토로 만들었고 벽걸이용이예요.

인테리어로 활용하기 좋네요.

저희도 벽에 걸어놨어요.

개인적으로 색을 한가지만 사용하지 않아 멋스럽게 잘 만들어진것

같은데 어떤가요? ㅎ




■ 그리기 ■ 



▲ 손바닥 나무

좀 높은 곳에 붙여놓은걸 찍어 사진이 흔들렸네요.

집에서 그린거구요.

잠깐 외출하고 돌아오니 그려놨더라구요.

손바닥을 그린후 나무로 표현했는데

제가 너무 좋아하는 그림이거 거실 벽면에 붙여놨답니다^^


요 꼬물이들이 언제 크나..싶었는데..ㅎ

벌써 8살,7살,5살이 되었네요.

각자 제 나이에 맞게 잘 커주고 있어 감사한 녀석들이랍니다.

그림이나 만들기를 봐도 좀 더 디테일 해 지면서

표현력이 좋아지고 있어요.

작품들이 자꾸 망가지고 버리게 되고 해서

하나둘씩 사진을 올리고 있는데..

블로그를 몇달 쉬는바람에 이마저도 못찍고

버리게 된 것들이 많네요.

이젠 좀 더 부지런떨어서 사진이라도 남겨놔야지요.

방학이라서 아이들과 씨름하고 계신 맘들이 많으실텐요..

저를 포함한 모든 엄마들! 힘드시겠지만 더운 날씨 건강 챙기시고

화이팅하세요^^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